요즘 세상이 어떤세상인데.....코로나 팬데믹상태에서 밥 쳐먹으면서 밥상을 보고 재채기를 하는 정신병자가 어딨습니까? 오죽했으면 옆자리 사람들까지 수근거렸을까요? 게다가 코를 들이마시고 가래까지 뱉다니 .....그런데 그런놈의 말을 믿고 동조하는 부모나 남친이나 다 같은 족속들이지요.뭐 대단하다고 잘못하지도 않은 일로 사과까지 하라니 바보 등신 아닙니까?..결혼하면 이 사건을 빌미로 아주 힘든 시집살이가 될것이 자명합니다...더럽고 앵꼬바서 결혼 못하겠다고 파혼선언하세요..해물탕집이 그대가 수렁에 빠질뻔한걸 도왔습니다.그리고 형의 그런 형동은 부모한테 물려받은겁니다..남친도 아무렇지도 받아들인다는건 평소 부모들도 밥상머리에서 재채기를 해왔다는 겁니다..그걸 시집가서 고칠자신이 있나요?

 

+ Recent posts